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1-11 오전 09:02:1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도정.의회뉴스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북도, 아이키우기 좋은 보육환경 조성에 속도낸다
민간·가정어린이집 부모 부담 보육료 전액 지원, 영아반운영비 광역 최초 지원
조학제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10일(목) 17:56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경상북도는 내년을 전면 무상보육 실현의 원년으로 삼아 민간·가정어린이집 이용 부모 부담 보육료를 전액 지원하고 광역자치단체 최초로 영아반 운영비를 지원하는 등 아이 키우기 좋고 행복한 젊은 경북을 만들어 나가는데 가속도를 낸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내년도에 부모 부담 보육료 141억원과 영아반 운영비 70억원 등 보육분야에 총 6,026억원을 투입한다.
부모 부담 보육료는 민간·가정어린이집을 이용하는 만3-5세 아동의 부모가 부담해야 하는 금액으로 부모 부담료 전액을 예산으로 지원한다.
올해 기준으로 만3세 아동은 월 64천원, 만4~5세 아동은 월 49천원이다.
또한, 영아반 운영비의 경우 민간·가정어린이집이 매년 3∼4% 줄어드는 현실을 감안,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광역자치단체로는 최초로 어린이집의 영아반 운영비를 월 10만원 지원키로 했다.
경북도는 정부지원 어린이집과 미지원 어린이집의 보육서비스 격차 해소로 민선 7기 아이행복플랜의 기본체계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도는 보육교직원에 대한 예산 지원도 대폭 확대 지원한다.
올해 1,197명이던 보조·대체교사 채용 지원 규모를 1,640명(37% 증)까지 확대해 일자리 확충과 보육교직원의 처우를 개선하고 보육교직원 인건비 73억원을 추가 확보해 보육교사의 인권 보장과 근무 여건을 개선함으로써 궁극적으로 보육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킨다.
이 밖에도 도 특수사업으로 아이행복도우미 지원, 보육아동 인성교육, 장난감도서관 운영 확대, 스마트 강사 양성 등 보육현장의 요구에 부응하는 맞춤형 보육을 시행한다.
도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국공립 어린이집을 확충하고 민간·가정어린이집의 서비스 질을 향상시켜 부모와 아동, 보육교사가 함께 행복한 보육 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정규식 경북도 여성가족정책관은 “내년을 무상보육 원년의 해로 삼아 부모 부담 보육료와 영아반 운영비 지원으로 민간·가정어린이집이 국·공립 수준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해 아이가 행복한 젊은 경북을 실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학제 기자  
- Copyrights ⓒ청송영양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현서고, 2018 학교예술교육 공모전 ..
경북도, 올해의 MVP 공무원에 김충..
경북도, 거점육성형 지역개발계획 ..
추위야 물러나거라, 영양군 무료 스..
경북지역자율방재단, 우리 시·군이..
이철우標 경북도정 6개월... 탈권위..
영양군, '도로명주소사업' 우수기관..
모두에게 희망을 주는 따뜻한 교육 ..
이동필 전(前) 농식품부 장관, 경북..
청송 주왕산, 한국관광 100선 선정!..

최신뉴스

임종식 경북교육감! 충혼탑 참배 ..  
모두에게 희망을 주는 따뜻한 교육..  
경북교육청,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  
경상북도교육장학회  
경북교육청, 내년 고교 입학금 전..  
경북도, 한옥건립 지원사업으로 건..  
경북도, 올해 하천사업에 1천838억..  
경북도, 시장개방·기후온난화 대..  
경북도, 계약원가심사로 예산 521..  
경북도, 거점육성형 지역개발계획 ..  
이철우標 경북도정 6개월... 탈권..  
한겨울 속 경북에 취하다... 겨울..  
이동필 전(前) 농식품부 장관, 경..  
울릉일주도로 미 개통구간 55년만..  
경북지역자율방재단, 우리 시·군..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청송영양인터넷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8-08-25947/ 주소: 경북 청송군 진보면 경동로 4442-1 / 발행인 : 조학제 / 편집인 : 조학제
mail: cynews114@naver.com / Tel: 054-872-7114 / Fax : 054-872-711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5 / 등록일 : 2013.03.1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학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