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16 오후 03:51: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도정.의회뉴스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북도, 2019년 사회적기업협의회 워크숍 가져
지역별·업종별 네트워크 구축으로 민간 주도형 사회적경제 활성화 모색
조학제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28일(목) 13:54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청송영양인터넷뉴스
경상북도는 22일(금) 영덕군 대구대 영덕연수원에서 「2019년 경북사회적기업협의회 워크숍」을 개최했다.
워크숍에는 경북 사회적기업협의회장과 지역별 사회적기업 대표자, 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사)지역과소셜비즈 등 행정기관과 중간지원기관 관계자 4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워크숍은 경북 23개 시·군의 사회적기업 대표가 중심이 돼 민간 주도형 사회적경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 협의회 자체사업과 업종별 협력 사업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했으며, 영덕지역의 사회적경제기업인 ‘영덕돌봄협동조합’을 방문하여 사회적경제 이슈가 되고 있는 돌봄 분야의 모범 운영사례를 견학하기도 했다.
협의회는 토론을 통해 ▲지역특화사업 추진 ▲사회적경제기업 발굴 및 교육 ▲ 기업 컨설팅 ▲지역사회 공헌사업 등을 자체적으로 더욱 확대·운영할 계획을 발표하고 사회적경제를 통해 지역사회의 문제를 해결하고 일자리를 창출해 나가는데 민간이 중심이 된 협의회가 앞장서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또한 지역별·업종별 네트워크 협력 사업을 통해 정보공유와 기술협력 등 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기로 약속했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현장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협의회가 중심이 되어 지역별·업종별 네트워크를 통한 사업추진과 기술협력이 이루어진다면 사회적경제 발전에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며 “토론회에서 나온 의견을 정책수립에 적극 반영하겠다”고 협의회 활동의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2018년 사업보고를 기준으로 경상북도 사회적기업 청년 CEO 비중은 20%에 육박하며, 전체 종사자 중 청년층 근로자의 비율은 35%로 청년층의 사회적경제 참여가 매우 활발한 상황이다.
또한 경북도는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를 위하여 ▲ 아워홈 등 대기업 공동 마케팅 ▲ 경상북도 사회적 경제공동브랜드 「위누리」육성 ▲ 공공기관 우선구매 확대 ▲ 문화체험 기업관광 상품화 ▲ 전략상품 개발 등 사회적경제기업 판매 활성화 7대 분야 14개 중점사업을 발표하고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조학제 기자  
- Copyrights ⓒ청송영양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청송군, 생명사랑 마을조성 사업 현..
청송중‘헬로! 코딩클럽’우수동아..
맥류 이삭 팬 후 잦은 비... 붉은곰..
청송군‘꽃보다 남자-쿠킹클래스’..
청송군, 화훼장식반 교육 주민들에..
청송군, 민선7기 기초단체장 공약실..
경북도, 통합신공항 추진단 발족.....
경북 소방본부, 화재조사관 전국 최..
2019 청송 모터사이클 크로스컨트리..
청송군, 일반음식점 위생서비스 수..

최신뉴스

2019 한국관광공사, 봄여행 주간 ..  
제15회 영양산나물축제 대성황 마..  
영양군 문화시설사업소, 2019년 분..  
NH농협은행 영양군지부, 지역사회..  
청송군의회, 제237회 임시회 개회  
현서고 최현종 2019 월드 스포츠스..  
청송군, 한·일 우수청소년 배드민..  
청송경찰서, 녹색어머니연합회 발..  
경북교육청‘차 한 잔’청렴문화 ..  
경상북도교육청 제13회 전국장애학..  
경북교육청, 돌봄 교실에서 두 마..  
경북교육청 다문화학생 맞춤형 교..  
경북교육청, 농산어촌 지역 초등학..  
2019년 경상북도 교육감배 교직원 ..  
경북보건환경연구원, 시험·검사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청송영양인터넷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8-08-25947/ 주소: 경북 청송군 진보면 경동로 4442-1 / 발행인 : 조학제 / 편집인 : 조학제
mail: cynews114@naver.com / Tel: 054-872-7114 / Fax : 054-872-711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5 / 등록일 : 2013.03.1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학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