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16 오후 03:51: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도정.의회뉴스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북도, 원전해체연구소 경주 유치에 마지막 전력 쏟는다
경북도·시·군·국회·도의회 함께 멀티플레이
조학제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28일(목) 14:15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청송영양인터넷뉴스
경상북도는 오는 3월, 원전해체연구소 입지 발표가 임박함에 따라 수시 전략회의를 열고 유치에 전 행정력을 집중하는 한편, 주무부처인 산업통상자원부와 국회를 수차례 방문해 건의하는 등 지역의 유치 열기를 전달하기 위하여 동분서주 하고 있다.
특히, 경북도는 도지사가 당정협의회 등을 통해 직접 국회와 주무부처인 산업통상자원부에 건의하는 한편, 원전업무를 동해안전략산업국 중심으로 격상시켜 비상TF팀 체제로 전환한다. 도는 이에 따라 진행상황을 실시간으로 체크하고 3월까지 신속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조직개편 시 원전국책사업팀 신설도 적극 검토키로 했다.
한편, 원전해체연구소 유치는 경주시를 중심으로 시군 차원에서도 적극 대응하고 있는데, 지난 20일에는 동해안 5개 시·군(포항, 경주, 영덕, 울진, 울릉)이 동해안 상생협의회를 개최해 원전해체연구소 경주 유치 성명서도 발표한 바 있다.
또한, 도의회에서도 원전해체연구소 유치에 발 벗고 나섰다. 지난 20일 원자력대책특별위원회(위원장 박승직)에서 원전해체연구소의 경주 유치를 촉구하는 한편, 조직 확대도 집행부에 적극 주문했다.
지역출신 국회의원들도 적극 협력하는 모양새다.
김석기 의원실은 도 원전부서와 핫라인을 구축하고 정보 공유와 함께 공동 대응키로 했다. 홍의락, 곽대훈, 장석춘 의원 등 대구경북지역 국회의원들도 협력을 약속하고 함께 공동전선을 펼치기로 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경북도는 이제는 더 이상 물러설 수 없다는 절박함을 가지고 원전해체연구소 유치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면서
“연구소를 도내에 반드시 유치해 실의에 빠진 지역 주민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안겨주는 동시에 지역의 원전관련 기업 육성과 청년 일자리 창출에 적극 힘 쓰겠다”고 밝혔다.
조학제 기자  
- Copyrights ⓒ청송영양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청송군, 생명사랑 마을조성 사업 현..
청송중‘헬로! 코딩클럽’우수동아..
맥류 이삭 팬 후 잦은 비... 붉은곰..
청송군‘꽃보다 남자-쿠킹클래스’..
청송군, 화훼장식반 교육 주민들에..
청송군, 민선7기 기초단체장 공약실..
경북 소방본부, 화재조사관 전국 최..
2019 청송 모터사이클 크로스컨트리..
청송군, 일반음식점 위생서비스 수..
경북도, 통합신공항 추진단 발족.....

최신뉴스

2019 한국관광공사, 봄여행 주간 ..  
제15회 영양산나물축제 대성황 마..  
영양군 문화시설사업소, 2019년 분..  
NH농협은행 영양군지부, 지역사회..  
청송군의회, 제237회 임시회 개회  
현서고 최현종 2019 월드 스포츠스..  
청송군, 한·일 우수청소년 배드민..  
청송경찰서, 녹색어머니연합회 발..  
경북교육청‘차 한 잔’청렴문화 ..  
경상북도교육청 제13회 전국장애학..  
경북교육청, 돌봄 교실에서 두 마..  
경북교육청 다문화학생 맞춤형 교..  
경북교육청, 농산어촌 지역 초등학..  
2019년 경상북도 교육감배 교직원 ..  
경북보건환경연구원, 시험·검사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청송영양인터넷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8-08-25947/ 주소: 경북 청송군 진보면 경동로 4442-1 / 발행인 : 조학제 / 편집인 : 조학제
mail: cynews114@naver.com / Tel: 054-872-7114 / Fax : 054-872-711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5 / 등록일 : 2013.03.1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학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