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06 오후 05:54:1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도정.의회뉴스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북도, 소나무를 지키자...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지역협의회 열어
지난 29일(목) 도청 회의실, 유관기관 협력 방안 논의
조학제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06일(목) 16:00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경상북도는 29일(목) 소나무 재선충병으로 부터 소나무를 지키기 위한 방제 전략을 공유하기 위해 ‘소나무 재선충병 방제 지역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번 협의회는 본격적인 소나무 재선충병 피해목 방제시기에 앞서 도내 20개 시군으로 확산된 소나무 재선충병에 대해 관련 전문가 의견을 청취하고 유관기관 간 방제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했다.
지방산림청, 국립공원관리공단, 산림조합중앙회, 산림기술사협회, 산림법인협회, 한국도로공사, 임업진흥원 및 시군 산림부서장 등 총 40여 명의 관계자들이 참석해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협력방안을 심도깊이 논의했다.
회의에서는 경북도 산림자원과장의 ‘도내 소나무재선충병 발생과 방제계획’에 대한 설명을 시작으로 한국임업진흥원과 산림기술사협회에서 소나무재선충병 피해현황 분석과 방제전략을 제시하였으며 이어 시군 산림부서장들과 방제전략에 대한 토론과 개선방안을 협의했다.
한편, 경북도 소나무재선충병은 2001년 구미시에서 최초 발생한 이후 지속적인 방제에도 불구하고 현재 청송, 울진, 울릉을 제외한 20개 시군으로 확산된 상황이다.
이에 경북도가 주축이 되어 각계 전문가로 구성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지역협의회’를 운영해 방제전략 및 정보를 공유하고 기관별 방제 협력을 통한 공동대응으로 올 하반기에는 소나무 재선충병 피해가 경미한 지역(문경, 영양, 예천, 봉화)의 청정지역 환원과 미발생 지역(청송, 울진, 울릉)으로의 피해 확산 저지를 목표로 방제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김호섭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철저한 예찰과 신속·정확한 방제만이 소나무 재선충병 확산을 막을 수 있다. 소나무류의 불법이동과 고사목 신고 등에 도민들의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강조하면서
“내년 3월말까지 소나무 재선충병을 완전 방제해 더 이상의 피해 확산이 없도록 방제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시군에 당부했다.
조학제 기자  
- Copyrights ⓒ청송영양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청송군, 음해 및 가짜뉴스 강력대응..
청송군 농민단체들 청송사과 홍보 ..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 인터뷰
121개 마을기업 대표 한자리에... ..
부남초, 2018학년도 경북사이버학습..
마을밀착형 지역특화공모사업 사업..
한국수력원자력(주) 청송양수발전소
남영양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석보면사무소, 2018년도 반장 산업..
오도창 영양군수, 시정연설 통해 20..

최신뉴스

영양군, 『희망2019 나눔캠페인』..  
영양군, 염소 질병예방약품 무상 ..  
할매·할배·손주와의 추억 만들기..  
클린영양! 농촌 영농폐기물 수거·..  
영양군, 제4기 지역사회보장계획수..  
영양군의회, 제246회 제2차 정례회..  
영양군, 의정비심의위원회 개최  
자연생태공원관리사업소, 오수처리..  
영양에코둥지 방문객 올해 1만명 ..  
오도창 영양군수, 시정연설 통해 2..  
영양군, 경북 시외버스 노선감축, ..  
영양군 의용소방대, 소방기술경연 ..  
석보면, 새마을협의회  
청기면, 도움이 필요한 복지위기가..  
석보면사무소, 2018년도 반장 산업..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청송영양인터넷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8-08-25947/ 주소: 경북 청송군 진보면 경동로 4442-1 / 발행인 : 조학제 / 편집인 : 조학제
mail: cynews114@naver.com / Tel: 054-872-7114 / Fax : 054-872-711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5 / 등록일 : 2013.03.1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학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