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16 오후 03:51: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문화 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청송군, 음해 및 가짜뉴스 강력대응 선포
‘마구잡이식 고소·고발, 무분별한 가짜뉴스 묵과할 수 없는 수준’
조학제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06일(목) 09:13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청송영양인터넷뉴스
청송군(군수 윤경희)이 ‘음해 및 가짜뉴스에 대한 강력 대응’을 선포했다.
청송군은 “실체도 없이 지역갈등을 조장하는 마구잡이식 고소·고발이 난무하는가 하면 특정언론이 사실 확인 작업도 거치지 않고 ‘아니면 말고’식의 일방적인 보도를 일삼는 것은 지역화합과 발전에 큰 장애가 되고 있어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윤경희 군수(원안사진)는“사실에 근거한 정확한 비판과 주장은 얼마든지 수용하고 개선책을 마련할 수 있다”면서 “불순한 목적으로 허위사실을 보도·유포를 계속하는 것은 군민과 군정발전에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청송군은 앞으로 근거 없는 비방과 무분별한 보도 및 유포가 지속될 경우 법적 대응에 나설 것으로 알려졌다.
청송군이 이처럼 강력대응에 나서기로 한 것은 일부 지역인사들과 특정언론의 ‘군정 흔들기’ 및 지역갈등 조장이 도를 넘어섰다고 보기 때문이다. 최근 지역 특정인사가 윤경희 군수를 상대로 공직선거법 위반 및 사기혐의로 고발했으나 경찰 조사결과 혐의에 대한 실체가 없어 무혐의 종결 처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특정 언론의 경우 한 쪽의 일방적인 주장을 지속적으로 편파보도해 지역갈등을 유발하는 등 지역 화합과 발전에 큰 지장을 초래하고 있다고 군은 보고 있다.
윤경희 군수는 “지방소멸이라는 큰 위기 앞에서 청송군은 생존을 위해 군수와 공직자 및 군민 모두가 한마음이 되어 머리를 맞대고 지혜를 짜내야 할 중대차한 시기”라면서 “상황이 이처럼 엄중한대도 정파적인 ‘군정 흔들기’가 지속되면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군민들에게 돌아간다”면서 안타까움을 표시했다.
윤경희 군수는 “민선 7기 군정이 청송의 생존과 지역발전을 위해 투철한 사명감과 책임의식을 가지고 열심히 일을 해서 난국을 타개할 수 있도록 군민들이 합심해서 도와 달라”고 호소하며, “군민이 주인인 대한민국 1등 청송군을 만드는데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학제 기자  
- Copyrights ⓒ청송영양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청송군, 생명사랑 마을조성 사업 현..
청송중‘헬로! 코딩클럽’우수동아..
청송군‘꽃보다 남자-쿠킹클래스’..
청송군, 화훼장식반 교육 주민들에..
맥류 이삭 팬 후 잦은 비... 붉은곰..
청송군, 민선7기 기초단체장 공약실..
청송군, 일반음식점 위생서비스 수..
2019 청송 모터사이클 크로스컨트리..
경북 소방본부, 화재조사관 전국 최..
경북도, 통합신공항 추진단 발족.....

최신뉴스

2019 한국관광공사, 봄여행 주간 ..  
제15회 영양산나물축제 대성황 마..  
영양군 문화시설사업소, 2019년 분..  
NH농협은행 영양군지부, 지역사회..  
청송군의회, 제237회 임시회 개회  
현서고 최현종 2019 월드 스포츠스..  
청송군, 한·일 우수청소년 배드민..  
청송경찰서, 녹색어머니연합회 발..  
경북교육청‘차 한 잔’청렴문화 ..  
경상북도교육청 제13회 전국장애학..  
경북교육청, 돌봄 교실에서 두 마..  
경북교육청 다문화학생 맞춤형 교..  
경북교육청, 농산어촌 지역 초등학..  
2019년 경상북도 교육감배 교직원 ..  
경북보건환경연구원, 시험·검사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청송영양인터넷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8-08-25947/ 주소: 경북 청송군 진보면 경동로 4442-1 / 발행인 : 조학제 / 편집인 : 조학제
mail: cynews114@naver.com / Tel: 054-872-7114 / Fax : 054-872-711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5 / 등록일 : 2013.03.1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학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