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2-14 오후 05:14: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문화 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영양군의회, 영양군 가축사육 제한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수정 의결
집행부가 제출한 개정안보다 완화,
인근 시·군보다 규제가 약한 우리 군에 가축사육이 집중될 우려
청송영양인터넷뉴스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06일(목) 17:07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청송영양인터넷뉴스
영양군의회(의장 김형민)은 지난 28일 제246회 영양군의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영양군 가축사육 제한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에 대한 수정안을 의결했다.
이번 수정안은 영양군수로부터 제출된 영양군 가축사육 제한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에 대하여 지난 27일 장영호 의원 외 1인이 수정 발의 하였으며 28일 표결을 통해 과반수의 찬성으로 가결됐다.
수정안의 골자는 축종별 가축 사육 거리 제한에 있어 대부분 집행부 개정안을 그대로 수용하되 일부 가축에 대해 일정한 배출 시설 면적 규정을 두어 소규모 영세 축산 농가는 거리를 완화하여 보호하고 대규모 기업형 축산업은 규제를 엄격히 적용한다는 취지이다.
이 수정안을 대표 발의 한 장영호 의원은 「축산 분뇨를 철저히 관리한다 하여도 어쩔 수 없이 발생할 수 있는 악취로부터 주민의 생활환경도 보호하고, 소규모로 축산업을 하는 지역 농가도 육성·보호하기 위해 절충안이 필요하다」며 수정 이유를 밝혔다.
반면 오창옥 의원은 이번 수정안이 「집행부가 제출한 개정안보다 완화되어 있고 있어 분뇨 악취로 인한 주민 불편이 염려 된다」며 반대 의견을 제시했다.
영양군의회는 가축 사육 거리 제한을 두고 악취로부터 생활환경을 보호하기 위해 더 강화해야 한다는 의견과 우리 군 지역 경제와 존폐 위기를 고려해 대규모 기업형 축사의 진입은 막되 소규모 축산업은 보호해야 한다는 의견이 맞서, 이를 모두 수용하기 위해 고심했으며, 집행부의 개정안은 충분히 공감은 가나 자칫 소규모 축산업에 영향을 줄 수 있다고 판단해 수정안에 손을 들게 됐다.
한편 「영양군 가축사육 제한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에 대한 수정안」은 일부 제한구역을 규정한 가축 중에서 말, 사슴, 양, 오리, 젖소, 메추리, 돼지, 개의 경우 집행부가 제출한 개정안대로 거리 제한 규정을 현재보다 강화하되, 소와 닭은 배출시설 면적이 1,500㎡ 미만일 때 현행 수준으로, 1,500㎡이상일 경우 집행부가 제출한 개정안을 수용했다.
청송영양인터넷뉴스 기자  
- Copyrights ⓒ청송영양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버려진 양심... 쓰레기 무단투기
교육실무직 조리원에서 조리사로 직..
한국외식업중앙회 청송군지부,
이철우 도지사, 취임 후 쉼 없는 강..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경북도, 해외 유명 여행작가 ‘경상..
영양국제밤하늘보호공원을 찾는 별..
아름다운 학교, 자연 친화적 학교 ..
경북도, 새뜰마을사업 본격화
경북 소방본부, 소방훈련 지원센터 ..

최신뉴스

버려진 양심... 쓰레기 무단투기  
경북교육청, 최근 2년간 행정소송 ..  
7개월 연속 주민지지 확대지수 1위..  
교육실무직 조리원에서 조리사로 ..  
아름다운 학교, 자연 친화적 학교 ..  
경북교육청, 인터넷 장애 예방! 업..  
효율적인 예산편성과 적극적인 신..  
경북교육청 상설갤러리, 2월 전시..  
경북교육청, 상설갤러리 전시작가 ..  
전국 최초 산림자원 활용 프로그램..  
경북교육청‘바르게 걷기 운동’전..  
교육급여 지원 대폭인상으로 따뜻..  
경북도, 해외 유명 여행작가 ‘경..  
경북도, 올해 농어업인 햇살에너지..  
이철우 도지사, 취임 후 쉼 없는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청송영양인터넷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8-08-25947/ 주소: 경북 청송군 진보면 경동로 4442-1 / 발행인 : 조학제 / 편집인 : 조학제
mail: cynews114@naver.com / Tel: 054-872-7114 / Fax : 054-872-711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5 / 등록일 : 2013.03.1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학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