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23 오후 03:58: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문화 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영양군, ‘영양군 음식디미방 전용서체’ 개발
한글날을 맞이하여 세계 76개국 무료배포
조학제 기자 / 입력 : 2020년 10월 08일(목) 13:43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청송영양인터넷뉴스
영양군은 서체개발전문업체인 헤움디자인(주)(대표 김형철)과 지난 6월부터 우리나라 최고(最古)의 한글조리서인 음식디미방(저자 장계향)을 바탕으로‘영양군 음식디미방 전용서체’를 개발하였다.
ⓒ 청송영양인터넷뉴스

한글 궁체에 근원을 두고 있는 음식디미방체는 한국적 고유미를 가장 잘 표현하고 미려한 조형미를 잘 갖춘 필적으로 평가된다.

궁체는 원래 왕후와 상궁 그리고 궁녀들의 전유물이었는데 능숙한 필치로 단아하고 자유분방하게 쓰인 것이 특징이다. 이러한 궁중의 문화가 외부로 나와 귀족계급에 파급되었다가 장계향의 손에 영양에까지 전파된 것이다.

문자학전문가인 이재욱 장계향연구회 사무국장은 “1672년경에 음식디미방에 보이는 서체는, 비슷한 시기의 한글작품인 ‘은중경언해’가 매우 단아하고 단조로운 서체인 반면, 자유로운 변화를 추구하면서도 일정한 필획의 일치를 보이고 있다.

고딕체의 뻣뻣함과 명조체의 단정함을 넘어 음식디미방체는 유려하면서도 자간의 리듬도 빨라 유창하게 이어지는 느낌이 있어 오래 보아도 싫증이 나지 않는다.

학문과 예술의 진정한 가치는 실천과 공유에 있다는 장계향의 정신과 취지를 생각할 때 음식디미방체 폰트의 보급은 장계향 탐구의 도입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요즘 새로운 서체는 TV 연예오락물의 자막, SNS의 유튜브 자막 등에서 다투어 채용된다. 특히 여성의 요리서에 쓰인 서체라는 점에서 여성잡지, 요리 관련 잡지 등의 제자(題字)에 다수 채용될 수 있는 영양의 문자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풍부한 문화 유적과 자연경관을 보전하고 있는 영양군의 이미지와 우리나라 최고(最古)의 한글조리서 음식디미방의 저자인 장계향 선생의 붓글씨를 결합한‘영양군 음식디미방체’는 제목체 1종으로 한글 2,350자, 영문 94자, 특수문자 986자로 구성되었다.

한글창제 574주년을 맞이한 한글날을 시작으로 영양군 홈페이지에 무료배포하기로 하였고, 세종학당의 도움을 받아 세계 76개국 213개소의 한국어학과나 한국어학당 등을 통해 서체를 보급할 예정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2019년 7월 장계향연구회의 서체개발 필요성 제기 후 이번 전용서체 개발을 통해 영양군만의 정체성을 표현하는 디지털 문화유산을 갖게 됐으며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조학제 기자  
- Copyrights ⓒ청송영양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북도, 대한민국 옥외광고대상전에..
청송 진보면, 디딤돌이 전하는 사랑..
경북도, 북한이탈주민지원 지역협의..
경북도서관,‘공공도서관 문화가 있..
가을체험학습, 학교에서도 충분히 ..
낙동강에 살고있는 버들붕어, 쉬리 ..
석보면 새마을회, 코로나19극복 사..
영양군 의용소방대 소방기술경연대..
청송군, 안심 보육환경 조성 주력
영양군, 제291차 안전점검의 날 행..

최신뉴스

새마을세계화재단, 한국농기계공업..  
2021년 도정방향...‘민생’․..  
희망나눔 사랑의 집 고치기 18호 ..  
경북도, 23일부터 가을철 소나무류..  
경북도, 22만여 농가․임가&#..  
경북보건환경연구원 코로나 방역 ..  
경북도, 내년도 환경산림분야 국비..  
이철우 도지사, 한․미동맹의..  
영양군, 합동평가 대비 추진상황 ..  
산소카페 청송군, 폐기물 불법소각..  
청송군, AI 청정지역 사수 위해 방..  
들꽃네 예술제  
삶의 힘이 자라는 늘푸른 청송교육..  
원어민 교사들, ‘한국 문화 찐이..  
경북교육청, 학교안전사고 피해자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청송영양인터넷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8-08-25947/ 주소: 경북 청송군 진보면 진보로 137(서울치과 3층) / 발행인 : 권동준 / 편집인 : 조학제
mail: cynews114@naver.com / Tel: 054-872-7114 / Fax : 054-872-711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5 / 등록일 : 2013.03.1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학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