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9-24 오후 01:24:0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지역경제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영양군 농·특산물 비대면 판매 촉진을 위한 택배비 지원
코로나19로 직판행사 위축에 따른 농가별 택배비 지원으로 새로운 판로 모색
조학제 기자 / 입력 : 2020년 09월 04일(금) 13:42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경북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농가에서 생산한 농·특산물의 판로확대와 도시 소비자들과 직거래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생산 농가를 대상으로 농·특산물 택배비 지원 사업을 추진하여 생산 농가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매년 고추수확이 한창인 8월에 대한민국 심장인 서울시청 광장에서 2007년도부터 개최해 오던 H.O.T Festival 이 올해는「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됨에 따라 도시 소비자들과 대면해서 판매하는 직판행사가 축소되어 농가들이 농·특산물 홍보 및 판매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또한 대도시 백화점 및 농산물 장터에서 개최되던 도시 소비자와 생산자 직거래 판매행사가 전년도 대비 50%이상 축소 운영됨에 따라서 지역 농·특산물의 직거래 실적이 많이 저조한 가운데 새로운 판로를 모색하기에 나섰다.

그에 따라 농산물 유통부서에서는 소요예산 3억원을 확보하여 총 6억여원의 사업비로 농가에서 자가 생산한 농산물을 도시 소비자들에게 택배를 통해 직거래 판매시 택배비용 건당 2,000원을 정액 지원하여 농산물의 판로 다양화와 직거래 유통 활성화에 크게 기여함은 물론 생산 농가들에게도 농가소득 안정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농가들이 겪는 농업경영비 과다에 따른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어 드리게 되어 다행이다.”고 하며 “앞으로도 농가 밀착형 보조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농사를 천직으로 생각하는 농가들의 고귀한 정신이 헛되지 않도록 농가 맞춤형 농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거듭 밝혔다.
조학제 기자  
- Copyrights ⓒ청송영양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청송교육장, 교직원 복지를 위한 주..
경북교육청, 실시간 쌍방향 수업 점..
청송군, 지질 교육 프로그램‘지오..
『이야기가 있는 선바위관광지 조성..
청송영양대대 영양군 태풍피해농가 ..
2020 영양고추 H.O.T Festival 온라..
청송군, 임산물대학 비대면 온라인..
청송군, 신속한 태풍 피해복구에‘..
입암면 건강마을위원회-보건소, 힘..
청송군 가족봉사단 자연정화 활동 ..

최신뉴스

“ 사랑과 나눔을 실천하는 참보배..  
청송 진보식자재마트 추석맞이 위..  
「제1회 청년의 날」기념 유공단체..  
청송군, 4개 읍·면 태풍 피해 특..  
임종식 경북교육감 인터뷰  
산소카페 청송군, 맑은 공기 쭉~~~..  
청송군 공무원 기후변화 대응 앞장..  
청송군, 추석 연휴 특별 방역대책 ..  
경북교육청, 2021학년도 수능 응시..  
경상북도교육청청송도서관「이야기..  
‘스테이 스트롱’캠페인으로 함께..  
이종열 경북도의원, 영양지역 사회..  
‘집콕’으로 심심할 땐 경북도서..  
‘올해 안보고, 오~래 봐요’#올해..  
청송군, 주요 관광지 방역 관리요..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청송영양인터넷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8-08-25947/ 주소: 경북 청송군 진보면 진보로 137(서울치과 3층) / 발행인 : 권동준 / 편집인 : 조학제
mail: cynews114@naver.com / Tel: 054-872-7114 / Fax : 054-872-711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55 / 등록일 : 2013.03.1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학제